본문 바로가기

커피리브레

장바구니

아카이브

ARCHIVE

아카이브

제목
기타 | ASIC 12th 요약 #5 (041-050)
날짜
2018-10-29 18:40:04
조회
207

본문

041   

원제 : Somatic embryogenesis in Coffea arabica: induction and de- velopment of e'llbryogenous cells.

저자 : N. Michaux-Ferriere, P. Dublin

요약 :

  현재까지 연구된 모든 사례에서, 체세포배 형성에는 채취한 식물 절편을 호르몬 균형이 다른 두 배양액에 연이어 배양해야 한다. 한 배양액에서는 배 발아 세포가 캘러스를 형성하고 다른 배양액은 분화 배양액으로서 배가 발달한다.

  아라비카종의 잎 절편은 위와 같은 패턴을 따라가지만 이들도 시토키닌 단일 성분 또는 시토키닌과 옥신을 혼합한 성분이 들어 있는 배양액 한 가지만으로도 배를 형성할 수 있다. (직접 배발생법)

  2,4D 농도(0.1-1mg/l) 별 및 시토키닌 품질(Kin 또는 BAP)에서 구분되는 배양액에서 일정 기간 동안 형성된 캘러스에 대한 역사 세포학적 연구를 통해 배발생 세포 유도를 위한 최적 환경과 분화 배양액으로 옮길 최적 시기, 배 발달에 이르는 최적 환경을 결정지을 수 있었다.

 


042   

원제 : Coffee protoplasts: isolation, culture and plantlet regeneration

저자 : C. Schoepke, L. E. Mueller, H. W. Kohlenbach

요약 :

  아라비카종의 까띠모르, 카네포라종, 라케모사 종, 살바트릭스 종의 네 품종에 대해 세포 부유물에서 원형질을 분리해 내었다. 분리 작업은 광물질 용액(염화포타슘 0.33, 황산마그네슘 0.04, 염화칼슘 6밀리몰) 에 효소인 셀룰레이스 1%, 드리셀레이스 1%, 펙티네이스 0.2%가 들어간 것이다. 원형질 조직에서 세포벽 재생 및 일부 세포 분열이 관찰되었다. 재생된 세포는 10일까지 생존하였다.

 

  카네포라 세포 부유물에서 분화된 체세포배도 원형질 분리에 사용하였다. 분리 매체에는 셀룰레이스 2%, 드리셀레이스 1%, 펙티놀 1%, 글루코스 0.51몰이 들어가 있다. 원형질 배양액은 키네틴, 2,4-디콜로로페녹시아세트산 (2,4-D) 및 나프탈렌아세트산(NAA) 을 각각 0.5mg/l 농도로 더해 주었다. 생장 조절 물질을 빼고, 글루코스 농도를 낮춰 가면서 조직 배양을 진행한 결과 배가 형성되었다. 이들 배 일부는 묘목으로 재생이 가능했다.  

 


043   

원제 : Influence of the male-female crossing arrangement on the fertility and vegetative behaviour of Arabusta hybrids

저자 : A. Yapo

요약 :

  아라부스타 교배종의 교배와 생장 관련 행태에 자-웅 교차 배열이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는 연구를 진행하였다. 아라비카와 4배체 카네포라종 사이 가능한 교배 조합 중 다섯 가지 유전자 조합에 대해 첫 10세대 후손에 대해 진행하였다.

  교배 생식의 경우 피베리 함량비, 속이 빈 커피콩 함량비, 열매 결실도 비율, 화분 활동성으로 측정하였다. 생장은 커피나무의 높이, 바닥 부분의 몸통 지름, 가로 방향 가지 중 가장 큰 것의 길이로 추정하였다.

  결과 분석을 통해, -웅 교차 배열은 교배 요소에 매우 유의한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에 비해 생장은 교차 배열과 관련이 없었고, 특정 조합에 대해 관련이 있었다.

  그러므로, 1세대 아라부스타 교배종의 경우, 교배는 4배체 카네포라종을 모계 부모로 사용할 경우 더 효과가 나을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이 경우 열매에 씨앗이 하나 발생할 가능성도 최대로 나타났다.

 


044   

원제 : Scope for improvinr· the cultivated species Coffea canephora Pierre by interspeci- fic hybridization with the Africa.n diploid coffees: cytogenetic data on the Fl hybrids

저자 : J. Louarn

요약 :

  카네포라 개선을 위한 계획으로 코페아 속의 유전 자원을 활용하는 방안이 있다. 이를 위해서, 재배종을 잠재력이 있는 일곱 가지 종과 교배하였다.

  이배체 F1 후손에 대한 세포유전학 연구 결과 네 가지 유형별 상황이 나타났다.

  - 정상 및 비정상 감수 분열 행태에서 생식 가능 : 콘겐시스종을 쓴 교배는 이러하였다.

  - 보통 생식 가능, 감수 분열 규칙성과 밀접한 관련이 있었다. 리베리카와 데웨브레이 교배가 이러하였다.

  - 생식 불능 내지 거의 생식 불능. 감수 분열과 대개 관련이 있었다. 브레비페스와의 교배 및, 일부 에우게노이데스와의 교배가 이러하였다.

  - 규칙적인 감수 분열에 가깝지만 거의 생식 불능에 가까움. 라체모사와 수도장게바리아에 교배는 이러하였다.

  1세대 후손의 경우 카네포라와 콘겐시스 조합만이 선택 목적에 적합한 정도의 생식성을 보여 주었다. 여타 종간 교배를 통한 증진 목적에 쓰기 위해, 생식 회복 단계가 필수적이다. 이 조건에서는 리베리카와 카네포라의 교배종이 차선책으로 보인다.

 


045   

원제 : Utilization of Coffea canephora haploids: results of studies in progress.

저자 : J. Berthaud, A. Charrier, E. Couturon, J. Louarn, V. Valverde

요약 :

  연구진은 앞서 카네포라종의 반수체 및 배가반수체 생산에 관한 연구에 대해 보고한 바 있다 (10 ASIC). 연구진은 해당 연구를 진전시켜. 본 품종에 대한 유전 구조에 맞춘 제안에 따라 반수체 자원의 다양화에 관한 연구를 진행하였다.

  배가반수체는 몇 가지 특성, 특히 녹병 면에서 유전 연구에 좋은 도구이다. 연구진은 녹병에 취약한 이형 접합자 조상에서부터 내성, 취약, 매우 취약한 배가반수체를 만들어 내었다. 이들 자원을 사용하여 녹병을 유전적으로 제어하는 연구를 진행 중이다.

  연구진은 반수체의 감수 분열 행태와 그 비정상적 행태에 대해 기술하였다. 염색체 수를 늘릴 경우 생식성이 회복되었다. 그러나, 일부 배가반수체에서는 자성 불임이나 웅성 불임이 나타났다.

  연구진은 현장 실험에서 배가반수체 계통간 교배 후손을 만들어 내었다. 이들 후손에 대한 관찰에서는, 해당 유전 조합에서는 생육 동일성이 나타났다. 그러므로, 선택된 배가반수체 계통을 사용한 상업용 교배 품종 생산을 고려할 수 있다.   

 


046   

원제 : Use of plant growth substan- ces for in vivo induction of latent axillary buds of Coffea arabica v. Catimor and their in vitro propagation

저자 : P. Ceron Marti, M. Berthouly, J. H. Echeverri, P. Dublin

요약 :

  본 연구의 주된 목적은 현장에서의 자원 사용 면에서 기술 발전이 가능한지를 알아보는 데 있다. 기술 발전은 다음과 같은 내용을 포함한다.

  - 가능한 한 많은 양의 식물 자원을 사용함 (최대 5, 6번째 마디 사용)

  - 곁눈의 초기 발생을 유발하여 시간을 단축함

  이를 위해, BAP(0-1000ppm), BIA(0-100ppm)용량을 달리 하여 실험을 진행하였다. 이들은 완전 꺾꽂이 또는 반 꺾꽂이 상태인 각 마디(첫번째에서 다섯번째)에 적용하였다.

  실험 결과, 식물 자원의 상당량(휴면기의 싹) 3, 4, 5마디째의 것이 비교적 짧은 시간 안에(1개월) 회복이 가능한 경향을 보였다. 싹은 10-12일째 발생하며, 실험실에서 세로 방향 가지의 성장 회복은 30-35일째 나타났다.(크기에 따라 다름)

  40일지 지나서, 발생하는 싹의 수는 관련 마디 수와 관련 있었다. 1, 2마디째 싹은 늦게 발생하였다. (끝눈의 끝눈 우세 때문이다.)

  실험실에서는 식물의 65-70%가 성장 회복하였다.

  본 연구 결과, 커피를 미소 번식하는 방식은 실험실 실험 없이 현장에서 직접 실험 자원에 적용하는 형태로 실용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현장 실험이 식물의 잠재력 활용도를 크게 높이는 (3,4,5,6 마디 등) 것으로 나타났다.

 


047   

원제 : In vitro microprouagation of different lines of Coffea arabica cv. Catimor.

저자 : M. Berthouly, N. Guzman, P. Chatelet

요약 :

  1983년 이래, 코스타리카의 Promécafé IRCC 에서는 실험을 통해 마이크로커팅벙을 통한 열대 환경에 적합한 실험관 번식법을 개발해 내었다.

  마이크로커팅법을 사용한 번식법은 세 가지 필수 단계를 거친다. :

  . 세로로 자라는 싹 발생을 시험관에서 유발. 이것은 실험관 기술을 갖추는 데 사용되었다. 이 기법은 (곰팡이, 박테리아) 오염도가 높고 배양액 내에서 식물에서 생성되는 페놀 성분으로 인해 어렵다.

  . 실제 번식 단계

  . 시험관 밖 단계로서 식물을 외기 환경에 적응시키는 단계

  연구작업을 통해 이 세 단계를 진행할 수 있었다. 3년간의 번식 연구 결과, 아라비카 종 까띠모르 품종의 꺾꽂이를 평균 10000개 개체 생성해 낼 수 있었다. 연구작업의 핵심 단계인 식물 적응 단계는 플랜테이션에 바로 심을 수 있을 만큼의 방법으로 제어할 수 있다. 지난 2년간, 6만 개의 개체를 적응시켰으며 현재는 2만 개 개체를 Promécafé 회원국 농장에 심은 상태이다.

  198년에는 지역 실험으로서 잎 3쌍이 달린 1-1.5cm 크기의 75일차 묘목에 옥신 처리를 하여 뿌리 발생을 유도한 다음 플라스틱 페트리 접시에 두어여러 국가로 보내 적응 과정을 거치게 한 다음 현장에 심어 연구 중이다.

  선택 교배종 또는 클론에서의 묘목 생산이 이제 열대 환경에서 가능하게 되었다.

 


048   

원제 : Influence of genetic factors on the control of the caffeine content of coffee.

저자 : D. le Pierres

요약 :

  유전 내용이 카페인 함량으로 전환되는지에 대해 카페인 함량이 가장 높은 재배종인 카네포라 종에 대해 연구하였다. 부모 개체는 카페인 함량이 1.5-3.8% 으로 이를 6 x 6 이면 교배법으로 교배하였다.

  카페인 함량의 상속 가능성은 높았다. 연도에 상관없이 엄밀히는 33%, 넓게는 74% 로 나타났다. 그러나 연도마다 함량은 다르게 나타났다. 그러므로 화분 속성이 카페인 함량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카페인 함량 특성은 생산성과는 관련이 거의 없었는데, 이는 생산성이 높으면서 카페인 함량은 낮은 (2%) 로부스타를 선택할 수 있음을 뜻한다.

  카페인 특성의 유전 제어 또한 아라비카 x 4배체 로부스타 교배종(아라부스타) 및 아라비카 x 리베리카 교배종을 통해 확인하였다.

 


049   

원제 : Genotype-environmental interactions in coffee Coffea arabica L

저자 : M. Ameha, B. Belachew

요약 :

  아라비카에서 생산성이 높은 17개 지마 연구소 선택종을 6년간 다양한 환경에서 상호 비교 및 성분 비교를 진행하였다.

  평가한 모든 특성 면에서 품종별 차이는 유의하게 나타났다. 유전-환경 사이의 상호 관계가 생산성과 성분에 미치는 영향은 매우 유의하게 나타났다.

 품종 선택 및 공개와 관련하여 이들 발견의 의미를 특이적 및 일반 적응성 개념에서 논하였다.  

 


050   

원제 : Main selection criteria for Canephora in Togo. Results and prospects. XIIe

저자 : A. K. Agobodjan, B. Bertrand

요약 :

  카네포라 종의 니아오울리는 토고의 재래종으로서 베넹 인근 지역의 이름을 딴 것이고 해당 지역에서 널리 재배되지만 선택 연구에 쓰인 적은 없다.

  현재까지, 이 종은 그늘을 짙게 드리워 재배된다. 베리 보러에 취약하고 커피콩의 크기가 작은 점이 주요 단점이다.

  1967년에 IRCC 에서는 커피 생산 기법 증진 프로그램 개시, 이웃 국가로부터 도입 또는 현 커피 개체군에서 확인한 새 클론 선택 작업을 진행하였다.

  본 글에서는 니아울리 품종에 대한, 품종 개발 계획에서 나타난 선택 범주 및 다 지역 실험에서 얻어낸 결과를 담고 있다.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